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29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제주교구장 강우일 주교는 7월 1일 발표한 '2018년 교황주일 사목서한' 에서 제주도에 들어온 예멘 난민에 대해 포용과 자비를 촉구했고, 프란치스코 교황도 지난 7월 29일 제주교구를 방문한 주한 교황대사 알프레드 슈에레모 대주교를 통해 제주도 예멘 난민들을 위로하고 그들과 연대하고 있다는 뜻을 전했다. 이처럼 제주도 예멘 난민은 제주만의 문제가 아니다.

제주교구는 제 113차 사제평의회(2018.7.18) 에서 신자들에게 난민문제를 자세히 알리기로 결정하고 8월 11일(제주시지역. 연동성당)과 12일(서귀포지역. 서귀포성당) 특강을 실시했다.

심유환 신부(예수회)는 연동성당에서 열린 '난민 문제에 대한 교회의 이해' 강의를 통해 아프리카 케냐의 카쿠마 난민촌과 남수단의 마반 난민촌에서 4년 6개월동안 난민들과 생활했던 경험담을 이야기 했다. 두 나라 말고도 캄보디아, 잠비아, 르완다에서도 3~6개월씩 난민들과 함께 했다.

특히 세계 난민 실태를 자세히 설명해줘서 일반 신자들이 모르고 있는 난민을 이해 하는데 큰 도움이 됐다.

심 신부는 '예수회 사목방침에 따라 이 곳에서 중·고등학생 교육을 담당 했다'며 '난민들을 두려워 하지 말고 그들과 함께 생활하고 특히 제주에서는 예멘 난민들을 모두 수용해야 한다'고 말했다.

두 번째 강사인 홍석윤 신부(제주교구 이주사목위원회 담당)는 '제주 난민현황 및 이주사목위원회 활동' 제목의 강의에서 예멘 난민을 처음 만나고 그들에게 도움을 주게된 경위를 설명했다. 현재는 이주사목위원회 부설 '나오미 센터'를 중심으로 숙소제공, 음식조달, 병원 이용 등 봉사체제가 잘 갖추어졌다고 덧붙였다.

홍 신부는 '10월쯤에 난민심사가 끝나면 많은 난민들이 떠나고 제주에는 이곳에 정착하려는 일부 난민들이 남게 되는데 이 문제는 제주교구가 장기적 안목으로 처리해야 할 중요한 사항' 이라고 조심스럽게 말을 했다.

3시간 강의동안 자리를 함께한 강우일 주교는 인사말에서 '하느님께서는 제주교구가 난민 문제에 대해 선구자적인 역할을 할 기회를 주시기 위해 예멘 난민들을 제주에 보내셨다' 며 '제주를 찾아온 모든 난민들을 사랑으로 보살피자' 고 강조했다.
기사3_2.jpg

기사3_3.jpg

기사3_4.jpg

기사·사진 : 가톨릭신문 제주지사 이창준(시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공지 [알림] 2019년 교구장 사목교서에 따른 실천지표 file 2018.12.06 사무처 504
1068 [담화] 제주를 평화의 섬으로 만들기 위한 호소 2009.05.17 사무처 46816
1067 [기도문] 평화를 구하는 기도 2013.04.06 사무처 46090
1066 [기도문] 제주에 평화를 실현하기 위한 기도문 2008.01.03 사무처 45170
1065 [알림] 2014년 교구장 사목교서에 따른 실천지표 file 2013.12.04 사무처 43093
1064 [기고] FTA고찰 - 한미 FTA, 과연 우리에게 도움이 될 것인가?(강우일주교) 2012.02.23 사무처 28887
1063 [알림] 2013년 교구장 사목교서에 따른 실천지표 2012.12.01 사무처 14538
1062 [공개서한] 대통령께드리는글 2007.05.22 사무처 11399
1061 [성명서] 천주교 제주교구 사제단 2007.05.18 사무처 11046
1060 [보도자료] 한국 천주교 주교회의 정의평화위원회 성명서 2007.07.03 사무처 10372
1059 [교구장 담화문] '평화의 섬 제주를 염원하며' (해군기지 계획과 관련하여) 2007.05.07 사무처 10218
1058 [보도자료] 제주 해군기지 예산 조건부 국회통과에 대한 우리의 입장 2007.12.31 사무처 9577
1057 [발표문] “평화의 섬 제주를 염원하며” 메시지 발표의 배경설명 2007.05.12 사무처 9317
1056 [인사] 제주교구 사제 인사 발령 2013.01.16 사무처 9293
1055 [보도자료] 제주 해군기지 건설 강행에 대한 우리의 입장 2008.07.16 사무처 8725
1054 [인사] 제주교구 사제 인사 발령 2012.02.10 사무처 8590
1053 [소식-사진] 삼뫼소 야외십자가의 길 2008.03.26 사무처 8429
1052 [인사] 제주교구 사제 인사 발령 2014.01.18 사무처 8291
1051 [알림] 재의수요일의 의무 2004.02.21 가톨릭제주 7927
1050 [제주가톨릭사회복지회] 기부금 납입증명서 발행, 다목적실 이용안내 2003.12.31 가톨릭제주 7845
1049 [서한] 2012년 부활절 교구장 사목 서한 2012.04.05 사무처 754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4 Next
/ 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