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30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서귀포시 지장샘로 19(서홍동)에 위치한 면형의 집(원장 김선규 프란치스코 수사. 한국순교복자성직수도회) 마당에는 1911년에 에밀타케 신부가 심은 온주밀감나무 한 그루가 있다. 면형의 집은 서귀포성당의 옛 이름인 홍로성당(1902.7-1937.8)이 있던 곳이다. 

이 밀감나무는 서귀포본당 제 3대 주임인 에밀타케(Emile Joseph Taquet, 한국명 엄택기. 재임기간 1902.4.20-1915.6.7) 신부가 일본 아오모리에서 사목하는 프랑스 출신 포리(Faurie R. P. 한국명 방 세례자 요한. 1947-1915) 신부에게 제주자생 왕벚꽃 나무를 선물하고 답례로 받아 심은 142그루 중 마지막 남은 나무이다.

이 나무를 시작으로 서귀포 지역에는 밀감재배가 퍼지기 시작했다.

그런데 이 온주밀감 나무가 고사위기에 처해 걱정이 이만저만이 아니다. 푸르던 잎이 전부 누렇게 변해 버리고 힘이 없다.

2007년 부터 온주밀감나무를 관리하는 서귀포시 서홍동행정복지센터(동장 변상인)를 지난 8월 2일 찾아갔다. 밀감나무는 서홍동 주민자치위원회에서 선정한 서홍 8경의 하나이다. 변상인 동장의 설명에 따르면 자세한 이유는 모르겠지만 2007년 부터 서홍동에서 관리해왔다. 4년전부터 밀감나무 피부가 썩는 현상이 발생해 피부보호제를 뿌려서 보호하고 있다. 10일 전(7월 24일)부터 갑자기 잎과 열매가 마르면서 가지가 고사하기 시작해서 농업기술원과 농업기술센터의 자문을 얻은 결과 나무의 고령으로 뿌리기능이 약화되고 폭염과 가뭄으로 수분흡수가 안된다는 진단을 받았다.

나무를 살리기 위해 서홍동에서는 *논화 마대로 줄기 감싸는 작업(7월 25일) *차광망설치(7월 27일) *스프링쿨러 설치하여 줄기에 관수(7월 27일) *농업기술원의 지도로 온주나무의 접수를 따서 탱자 22개에 2세 접목실시(7월 31일) *토양속 비료성분 희석 조취를 취했다(7월 31일).

앞으로는 *토양속 비료성분 희석을 위한 물세척: 3일간격으로 1회 *나무줄기에 수분확보를 위한 관수 실시: 3시간 간격으로 5분씩 *수액주사 부분은 관계기관의 자문을 받아 실시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변상인 동장은 설명을 마치면서 천주교에서도 관심을 가져달라고 협조를 구했다.

면형의 집 김선규(프란치스코)수사는 전화통화에서 '작년 12월에 부임해서 자세한 내용은 모른다. 밀감나무의 고사원인이 많이 있겠지만 비료를 과다하게 뿌린것도 원인의 하나가 아닌가 조심스럽게 생각한다'며 '하지만 저는 농업기술원의 지적을 존중하며 서귀포시에서 처방하는 방법이 성공해 2세가 나왔으면 좋겠다. 그래야 밀감나무에 대한 타케 신부님의 역사가 사라지지 않을 것이다' 라고 말을 아꼈다.

취제에 동행한 '에밀타케 신부 기념사업추진위원회'의 오충윤 위원장(야고보, 서귀포본당)은 '폭염과 가뭄으로 인해 많은 성지순례객들이 아끼고, 타케신부님이 남긴 밀감나무가 고사하고 있어 매우 안타깝다'며 '탱자 22개를 접목시켜 후계목을 만들고 있으니 참 다행이고 이 나무를 살리려면 교구민들의 기도가 꼭 필요하다'고 말했다.
20180802_111835.jpg

20180802_120408.jpg

20180802_120615.jpg

기사·사진 : 가톨릭신문 제주지사 이창준(시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12 여성긴급전화1366제주센터 강연회 안내 file 고명희 2013.10.30 2500
311 여성긴급전화1366센터 홈페이지 새 단장 홍보 file 고성림 2009.01.04 2035
310 여성긴급전화1366 현장상담원 모집 박해숙 2009.08.06 1954
309 여성긴급전화1366 제주센터 상담원 채용 공고 1366제주센터 2018.08.17 281
308 여성긴급전화 제주1366센터 상담원 채용 안내 고성림 2009.01.17 2331
307 여성긴급전화 제주 1366 현장상담원 모집 안내 김도경 2009.05.09 2054
306 여성긴급전화 1366제주센터 '여성폭력예방을 위한 대중 강연회' file 사무처 2018.11.16 454
» 에밀타케 신부가 심은 온주밀감나무 고사위기 file 사무처 2018.08.14 304
304 어르신을 사랑으로 모십니다. 강미경 2010.01.20 2044
303 어르신을 내 가족처럼- 어르신 가정요양 강미경 2006.08.21 2030
302 어깨동무 우리는친구 강동갑 2006.08.01 1815
301 안녕하세요~ 뿌에리깐또레스입니다^^ 정소미 2010.01.02 2803
300 아주 특별한 강연회에 여러분을 초대 합니다. 사무처 2012.04.16 3695
299 아름다운 만남 오상철 2006.05.10 1909
298 심각한 가톨릭성가 음악저작권문제 오상철 2010.03.06 405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30 Next
/ 30